서브메뉴

  • 처음화면
  • 연계사이트

연계사이트

조선총독부관보활용시스템
_ 국립중앙도서관

홈페이지 바로가기 목록

조선총독부관보데이터베이스(http://gb.nl.go.kr)

조선총독부관보는 1910년~1945년까지 조선총독부에 의해 발행된 공고 기관지입니다. 관보는 그 성격상 국민에게 널리 알릴 사항을 편찬하는 성격을 갖고 있으며 그 자체가 공문서로서의 효력을 갖고 있는 정부 기관지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현재 우리나라에서도 대한민국관보가 매일 발간되고 있으며 조선시대에도 조보(朝報)라는 이름의 전근대적인 관보가 승정원을 통해 배포되었습니다. 관보가 갖고 있는 공적인 성격에서 알 수 있듯이 조선총독부 관보는 일제 식민통치의 전체 실상을 밝히는 가장 기본적인 자료가 됩니다. 관보는 일제 36년 동안 거의 매일 발행되어 총 1만여 호, 13만여 쪽, 2억여 자에 달하는 방대한 규모를 가지고 있습니다.

① 조선총독부 이하 도·부·군·면, 세무서, 철도국 등 모든 관청의 각종 행정행위
② 각종 회사·은행·조합 등 모든 경제·사회기관의 영업·운영내용
③ 인구·산업·교육·문화 등 모든 부분에 대한 각종 조사결과
④ 인가·허가·공시송달·증명·등기 등 조선인의 경제·사회활동의 모든 세부내용
⑤ 관리·조합·교사와 같은 관공리와 회사임원과 같은 경제활동인물의 모든 임명·사임·사망 사실 등 일제시기 정치·경제·사회·문화 전반에 대한 모든 공적 기록을 포괄하고 있습니다.

조선총독부 관보는 이와 같이 일제가 당시 한국의 정치·경제·사회·문화 각 부분을 침탈·통제하여 들어오는 모든 과정과 결과에 대한 정보를 가지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조선총독부 관보는 현재 일본의 과거사왜곡에 대항하여 우리나라가 국가적으로 당시의 사실을 연구하고 대응논리를 개발함에 있어 제일먼저 정리하여 활용해야 할 자료입니다. 또한 현재 높은 사회적 관심 속에서 진행되고 있는 일제시기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과 그에 따른 재산환수에 있어서도 조선총독부 관보는 친일반민족행위자들의 공적, 사적 행적과 특권의 획득과 활용, 재산증식의 내용에 대한 정보를 전반적으로 가지고 있는 가장 중요한 자료입니다.

IP ADDRESS: 127.0.0.1 10.66.8.242 null 0